시사e조은뉴스

최경근 여수해경서장, SOS 구조버튼 누르기 챌린지 동참

SOS 구조신호 발신과 구명조끼 착용 중요성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 형성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4/07/10 [14:02]

최경근 여수해경서장, SOS 구조버튼 누르기 챌린지 동참

SOS 구조신호 발신과 구명조끼 착용 중요성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 형성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4/07/10 [14:02]



여수해양경찰서
해상 긴급 SOS 구조신호와 구명조끼 착용 중요성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 형성을 위해 ‘SOS 구조버튼 누르기릴레이 챌린지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진도군수협 김기영 조합장의 지목을 받아 ‘SOS 구조버튼 누르기챌린지에 동참한 최경근 서장은 구명조끼를 직접 착용한 후 팻말(피켓)을 들고 직원들과 함께 캠페인에 동참했다.

 

이번 챌린지는 해양수산 관계기관과 어민 등 국민이 함께하는 릴레이 린지로 다양한 장소에서 팻말 등을 들고 바다에서 위급할 땐 구명조끼를 입고 SOS 버튼을 꼭 누르세요라는 슬로건으로 캠페인 동참을 당부하며, 다음 참여자를 지명하는 방식이다.

 

최 서장은 다음 참가자로 여수수협 김상문 조합장과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이상훈 원장을 지목했다.

 

최경근 여수해양경찰서장은 바다에서 위급상황 발생 시 위치 발신 장치의 SOS 긴급 구조 버튼을 누르면 신속한 구조활동에 도움을 주며, 생명과 직결되는 구명조끼는 해양 활동 시 반드시 착용해 주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윤진성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광주광역시교통공사, 단체 헌혈로 소중한 ‘생명 나눔’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