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e조은뉴스

수원 2024 아시아컵 국제양궁대회’ 개막

이재준 수원시장, “승리를 향한 활시위를 마음껏 당기길 바란다”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4/06/03 [17:59]

수원 2024 아시아컵 국제양궁대회’ 개막

이재준 수원시장, “승리를 향한 활시위를 마음껏 당기길 바란다”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4/06/03 [17:59]



아시아양궁연맹(WAA)가 주최하고 수원시와 수원시양궁협회가 공동주관하는 ‘수원 2024 아시아컵 국제양궁대회’가 6월 3일 개막했다.

 

8일까지 수원월드컵경기장 주경기장에서 열리는 이번 대회에는 대한민국을 포함해 18개국에서 221명의 선수가 참가한다. 4~6일 본선, 7일 오전 컴파운드 팀경기 결승, 오후 리커브 팀경기 결승, 8일 오전 리커브 컴파운드 개인전 결승전이 열린다.

 

이재준 수원시장은 3일 열린 개막식에서 환영사를 하고, 시궁(始弓)했다. 개회식에는 한규형 아시아양궁연맹 사무총장, 백종대 수원시양궁협회장, 김기정 수원시의회 의장 등이 참석했다.

 

이재준 시장은 “수원시민들과 함께 선수단의 선전을 기원하겠다”며 “그동안의 노력과 열정을 믿고, 승리를 향한 활시위를 마음껏 당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수원에서 국제 양궁대회가 개최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해 10월 열린 아시아양궁연맹 총회에서 개최지가 수원으로 결정됐다.

 

한국에서는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이자 세계랭킹 3위인 최미선 선수를 포함해 리커브·컴파운드 종목에 총 16명의 선수가 참가한다.

윤진성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광주광역시교통공사, 단체 헌혈로 소중한 ‘생명 나눔’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