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e조은뉴스

서동욱 전남도의장, “하루빨리 여순사건 진상규명 이뤄지길”

30일, 여순사건특별법 시행 2년 평가회 참석

윤진성편집국 부국장 | 기사입력 2024/01/30 [16:12]

서동욱 전남도의장, “하루빨리 여순사건 진상규명 이뤄지길”

30일, 여순사건특별법 시행 2년 평가회 참석
윤진성편집국 부국장 | 입력 : 2024/01/30 [16:12]


[시사e조은뉴스]윤진성 기자 =전라남도의회 서동욱 의장은 1월 30일 전라남도동부청사 이순신강당에서 열린 여순사건특별법 시행 2년 평가회에 참석했다.

 

 

전라남도의회 기획행정위원회가 주최하고 전라남도 여순사건지원단 주관으로 개최된 이날 평가회는 여순사건특별법 시행의 문제점과 향후 대책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개최됐으며 ‘여순사건특별법 시행 2년, 그동안 무엇을 하였는가?’를 주제로 유족과 시민단체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서동욱 의장은 “여순사건은 국가가 인정한 국가 폭력 사건이다”며 “사건 발생 73년 만에 특별법이 제정돼 여순사건의 오랜 숙제를 풀 수 있게 됐으나, 여전히 진상규명과 명예회복을 위한 과제가 산적해 있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피해자 심사 속도가 늦고 21대 국회 활동기간이 5개월밖에 남지 않아 특별법 개정안이 자동 폐기될 우려가 커지고 있다”며 “오늘 평가회를 통해 여순사건 현안들을 잘 점검하고 희생자 대부분이 세상을 떠난 현시점에서 구체적이고 실효성 있는 대안들이 논의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윤진성편집국 부국장
tkpress@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포토](주)국민, 장학금 기탁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